2022.05.28 (토)

  • 맑음동두천 15.6℃
  • 맑음강릉 17.2℃
  • 맑음서울 18.3℃
  • 맑음대전 18.8℃
  • 맑음대구 23.6℃
  • 맑음울산 22.1℃
  • 맑음광주 19.2℃
  • 맑음부산 21.8℃
  • 맑음고창 17.3℃
  • 구름많음제주 22.4℃
  • 맑음강화 15.9℃
  • 맑음보은 15.7℃
  • 맑음금산 15.6℃
  • 구름조금강진군 19.1℃
  • 맑음경주시 21.9℃
  • 맑음거제 20.9℃
기상청 제공

정책

전체기사 보기

5월 18일부터 농지 취득자격 심사 대폭 강화

이달 18일부터 농지 취득자격 심사가 대폭 강화된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는 ‘농지 취득자격 심사 체계화 및 사후관리 강화’를 주요 내용으로 하는 ‘농지법’ 및 ‘농지법 시행령·시행규칙’이 5월 18일 시행된다고 밝혔다. 주요 내용을 보면 첫째, 지자체가 농지를 취득하려는 자의 농업경영 의지, 실현 가능성 등을 꼼꼼히 심사할 수 있도록 농업경영계획 서식을 대폭 개편하고, 주말・체험영농계획 서식도 신설됐다. 둘째, 농업경영계획서 또는 주말・체험영농계획서 작성 시 직업・영농경력・영농거리를 의무적으로 기재하도록 했고, 이와 함께 제출해야 하는 증명서류도 구체화했다. 이에 따라 앞으로 농지취득자격증명 신청자는 직업 등을 증명하는 서류를 제출해야 하고, 이를 거짓으로 제출할 경우 1차 250만원, 2차 350만원, 3차 이상은 5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셋째, 공유 취득자의 농지 취득자격 심사를 강화한다. 앞으로 1필지의 농지를 공유로 취득하려는 경우 공유 지분의 비율 및 각자가 취득하려는 농지의 위치를 농업경영계획서 또는 주말・체험영농계획서에 기재하고, 이를 증명할 수 있는 약정서 및 도면자료도 제출해야 한다. 넷째, 농지취득자격증명 접수 시 지자체 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