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8 (수)

  • 맑음동두천 15.7℃
  • 구름많음강릉 19.9℃
  • 맑음서울 19.1℃
  • 흐림대전 19.7℃
  • 흐림대구 16.8℃
  • 흐림울산 17.8℃
  • 흐림광주 19.2℃
  • 구름많음부산 19.8℃
  • 흐림고창 17.6℃
  • 구름조금제주 21.3℃
  • 맑음강화 20.0℃
  • 흐림보은 16.3℃
  • 흐림금산 16.6℃
  • 흐림강진군 17.2℃
  • 흐림경주시 15.2℃
  • 구름많음거제 17.6℃
기상청 제공

피플

전체기사 보기

윤동진 농림축산식품부 농업생명정책관

“현장밀착 R&D가 농업·농촌을 바꾼다”

윤동진 농림축산식품부 농업생명정책관은 지난 20일 농업전문지기자단과 만난 자리에서 청년보육-창업-연구·실증의 구성으로 이뤄지는 ‘스마트팜 혁신밸리 추진상황’과 함께 올해부터 실시하는 현장에서 뽑은 우수 R&D성과 선정계획과 ‘농촌현안해결 리빙랩 프로젝트’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문제로 제기된 혁신밸리로 인한 농산물 생산과잉 우려에 대해서는 중앙단위 협의체에서 농업인 단체와 함께 품목을 논의하고 관리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윤 정책관은 “한·중·일이 열성적으로 하고 있는 스마트팜은 우리가 2014년을 출발점으로 보는 만큼 한국이 가장 후발”이라고 말했다. “중국은 ICT를 통한 중국 농업 발전방안을 외국자본까지 참여해 추진하고 있다”며 “우리가 지닌 강점은 청년층의 농업 관심과 열성적인 지원기관, 시설원예에 대해 축적된 노하우로서 미래 스마트팜의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자신했다. 농업생명정책관실의 주요 업무는… 현재는 농식품부가 기술부서로 작동해야 하는 시대라고 생각한다. 특히 농업생명정책관실은 농업의 미래 발전과 관련된 것, R&D 업무가 중요하다. 농식품부·농진청·산림청의 R&D 예산은 1조원 정도다. 그동안 투입금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