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금)

  • 맑음동두천 0.1℃
  • 맑음강릉 5.6℃
  • 맑음서울 1.5℃
  • 구름조금대전 3.1℃
  • 구름많음대구 2.9℃
  • 맑음울산 6.8℃
  • 박무광주 4.7℃
  • 맑음부산 7.3℃
  • 흐림고창 4.9℃
  • 구름많음제주 11.8℃
  • 맑음강화 1.8℃
  • 구름많음보은 1.9℃
  • 흐림금산 3.7℃
  • 구름조금강진군 2.9℃
  • 맑음경주시 4.8℃
  • 맑음거제 8.7℃
기상청 제공

피플

전체기사 보기

디지털농업 기반 구축…농촌의 선순환 구조 만든다

이강진 국립농업과학원 농업공학부장

논농업 기계화율은 거의 100%인데 밭농업 기계화율은 지난해 61.9%를 기록해 아직 저조해 보입니다. 지속적인 밭농업기계 개발과 보급 정책으로 밭농업기계화율은 지난 10년간 약 12% 증가했습니다. 밭농업은 논에 비해 기계화 기반이 미흡한 게 사실입니다. 대상작목이 벼 하나인 논농업과 달리 품목과 재배양식이 지역별로 다양하며, 각 작목이나 작업마다 다양한 기계가 필요하다는 애로점이 있습니다. 최근 코로나19 위기를 맞으며 밭농업기계화에 대한 관심이 더해졌다고 느낍니다. 식량확보에 대한 위기감과 인력부족 문제로 인해 우려와 관심의 대상이 된 만큼 오히려 발전의 가능성도 커졌다고 생각해요. 농업공학부 내 밭농업기계화연구팀이 핵심 역할을 하고 있는데 인력과 소요자원의 추가 확보도 필요한 단계라고 봅니다. 지금까지 주요 10작물의 생산 전과정기계화 체계가 확립됐습니다. 현장 보급은 원활히 이뤄지고 있는지요. 기계화 기술을 개발하면 수반되어야 하는 것이 농가를 대상으로 하는 현장실증 연구입니다. 현장접목 연구를 거친 후 업체에 기술이전을 해서 실제 보급되는 단계로 가는 것입니다. 또 신기술 시범사업을 통해 현장적응성을 높이고 미비점을 보완합니다. 일례로 마늘파종기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