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9 (일)

  • -동두천 18.9℃
  • -강릉 21.4℃
  • 서울 20.4℃
  • 흐림대전 23.3℃
  • 대구 21.2℃
  • 울산 18.7℃
  • 흐림광주 22.1℃
  • 부산 18.4℃
  • -고창 21.3℃
  • 구름많음제주 25.6℃
  • 흐림강화 19.9℃
  • -보은 20.9℃
  • -금산 23.4℃
  • -강진군 19.7℃
  • -경주시 19.8℃
  • -거제 19.6℃
기상청 제공

친환경

전체기사 보기

학교급식, 친환경농산물 공급물량 40% 차지

친환경 유통실태·학교급식 현황조사발표 유통비용은 관행농산물보다 다소 높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친환경농산물의 품목별 유통 경로 및 비용, 학교급식 등의 현황을 파악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진한 ‘2018년 친환경농산물 유통실태 및 학교급식 현황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친환경농산물의 유통경로를 조사한 결과, 친환경농산물은 생산지로부터 지역농협(37.6%), 생산자단체(10.8%), 전문유통업체(10.0%) 등을 거친 다음, 학교급식(39.0%), 대형유통업체(29.4%), 친환경전문점 및 생협(19.2%) 등을 통해 소비자까지 전해지는 것으로 밝혀졌으며, 직거래(7.3%)도 친환경농산물 유통의 중요한 경로로 드러났다. 친환경농산물의 유통 비용은 소규모로 생산·유통하는 친환경농산물의 특성상 관행농산물에 비해 유통비용이 다소 높게 나타났다. 대표적 친환경농산물인 방울토마토를 대상으로 생산지부터 소비지까지의 유통 흐름에 따른 가격 변화를 추적 결과, 방울토마토의 소비자가격을 100으로 볼 때 관행농산물의 유통비용은 40%, 친환경농산물의 유통비용은 48%로 조사됐다. 친환경농산물의 생산자 수취가격은 소비자가격의 영향으로 일반 관행농산물 생산자 수취가격보다 다소 높게 나타났다. 학교급식은 친환경농산물의 가장 큰 소비처로 2018년 한 해 동안 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