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7 (목)

  • 맑음동두천 3.1℃
  • 구름조금강릉 5.5℃
  • 맑음서울 3.0℃
  • 맑음대전 4.7℃
  • 맑음대구 7.9℃
  • 구름조금울산 8.0℃
  • 맑음광주 5.6℃
  • 맑음부산 9.9℃
  • 맑음고창 2.8℃
  • 구름많음제주 6.6℃
  • 맑음강화 2.4℃
  • 맑음보은 4.0℃
  • 맑음금산 4.7℃
  • 맑음강진군 5.3℃
  • 구름조금경주시 8.2℃
  • 구름조금거제 6.1℃
기상청 제공

테마기획

전체기사 보기

[2022년 농협계통농약 '시담' 미리보기] 가격 ‘최소 5% 인상’이 마지노선

원제·부자재·유가·물류비·물가·환율 인상분 내년 농약 원가요소별 가격 인상요인 상당 가격 안올리면 회사별 순이익 30% 이상↓ 농협중앙회도 “계통가격 인상 불가피” 공감 “시담 앞서 인상률 산출해 가격결정에 감안”

2022년도 농협 계통농약 ‘시담’을 앞둔 농약회사들은 ‘최소 5%대 가격 인상’을 협상 ‘마지노선’으로 잡고 있다. 작금의 농약가격 인상요인들을 감안하면 2021년 대비 5%대 가격 인상만으로는 턱없이 부족한 수준이지만, 그나마 최소한의 손실보전을 위해 반드시 고수해야할 인상률로 보고 있기 때문이다. 농협중앙회도 오는 20일부터 시작되는 내년 계통농약 시담을 앞두고 구매가격 인상의 불가피성에 따라 농약 원가요소별 가격 인상률 산출에 나서고 있지만 아직 정확한 가격 인상률을 결정짓지는 못한 것으로 확인됐다. 국내 농약제조회사들은 2022년도 사업분 농약가격 인상요인으로 원제가격과 부자재 가격 급등을 비롯해 유가, 물류비, 환율 인상분 등을 꼽고 있다. 농약 원제가격은 품목에 따라 최고 3배 가까이 폭등했으며, 포장재 등의 부자재 가격도 평균 116% 이상 올랐다. 여기에 물가 인상의 주요인이 되는 국제유가는 이달 8일 현재 배럴당 72달러 선으로 지난해 동기대비 2배 가까이 급등했다. 이러한 국제유가(WTI 기준) 급등세는 앞으로도 계속 이어져 내년 6월경에는 배럴당 120달러까지 상승할 것(미국 뱅크오브아메리카 최근 보고서)으로 전망됐다. 농약원제 수입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