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3 (목)

  • 구름많음동두천 16.7℃
  • 구름조금강릉 24.3℃
  • 구름많음서울 18.8℃
  • 구름조금대전 19.7℃
  • 구름조금대구 22.0℃
  • 구름많음울산 16.8℃
  • 구름많음광주 20.8℃
  • 구름많음부산 18.2℃
  • 구름많음고창 ℃
  • 흐림제주 19.6℃
  • 구름많음강화 14.4℃
  • 구름조금보은 17.8℃
  • 구름많음금산 18.9℃
  • 흐림강진군 17.6℃
  • 구름조금경주시 18.5℃
  • 구름많음거제 16.5℃
기상청 제공

Today News

2023년산 공공비축 산물벼 전량 정부 인수…수확기 쌀값 안정 추진

농식품부, 공공비축미 산물벼 12만톤 12월부터 전량 인수
정부양곡 40만톤 내년에 사료용으로 판매…재고부담 완화
산지유통업체의 RPC 기여도 평가시 조곡(벼) 거래도 인정

정부가 수확기 쌀값 안정을 위해 2023년산 공공비축용 산물벼 전량을 인수·관리하기로 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최근 산지 쌀값 동향 및 현장 의견 등을 감안해 수확기 산지 쌀값이 안정적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관련 방안을 마련해 추진한다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2023년산 쌀 수급 상황은 예상 초과생산량, 이월물량 등을 감안할 때 안정적인 관리가 가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지난 9월에 2023년산 쌀의 조기 매입(신곡 당겨먹기, 5만톤 수준 추정)이 있었고, 이월물량도 1만톤 내외로 평년에 비해 적기 때문에 공급과잉 우려는 예년에 비해 낮은 상황이다.

 

 

다만 농식품부는 지역농협 등 산지유통업체의 벼 매입물량이 전년에 비해 증가하면서 일시적인 재고 부담이 최근 산지 쌀값 하락으로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파악하고, 정부 양곡 공급관리 및 재고 처분 등을 통해 산지유통업체의 안정적 경영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먼저 △정부가 매입한 쌀의 공매는 현재와 같은 상황에서는 실시하지 않고 △공공비축미 산물벼 전량(12만톤)을 12월부터 정부가 인수해 시중에 공급하지 않을 예정이다. 또한 △정부양곡 40만 톤을 내년에 사료용으로 판매해 재고 부담을 완화하는 한편 △산지유통업체의 미곡종합처리장(RPC) 기여도 평가 시 조곡(벼) 거래도 인정하는 등 쌀값 안정을 위한 방안을 신속하게 추진할 계획이다.

 

전한영 농식품부 식량정책관은 “수확기 쌀값이 적정한 수준에서 유지되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에 현장 의견을 반영하여 쌀값 안정 방안을 조기에 마련하였다”라고 밝히면서 “지속적으로 현장 방문 등을 통해 현장 동향을 점검하고 의견을 수렴하면서 실효성 있는 조치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KREI 쌀 관측 11월호에 의하면, 2023년산 쌀 과잉 물량은 예년보다 적고, 구곡 재고 부족으로 평년보다 신곡 조기 매입물량이 많아 올해 수확기 평균 산지 쌀값은 21만원/80kg 내외로 전망되고 있다.

 

* 산지쌀값 : (10.5) 54,388원/20kg(217,552/80kg 전순기 대비 8.3%↑) → (10.15) 52,387(209,548, △3.7%) → (10.25) 51,142(204,568, △2.4%) → (11.5) 50,346(201,384,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