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7 (금)

  • 맑음동두천 16.7℃
  • 맑음강릉 18.0℃
  • 맑음서울 19.0℃
  • 맑음대전 19.4℃
  • 맑음대구 24.0℃
  • 맑음울산 22.2℃
  • 맑음광주 19.6℃
  • 맑음부산 22.0℃
  • 맑음고창 18.0℃
  • 구름많음제주 22.4℃
  • 맑음강화 16.0℃
  • 맑음보은 17.4℃
  • 맑음금산 17.3℃
  • 맑음강진군 19.7℃
  • 맑음경주시 23.4℃
  • 맑음거제 21.9℃
기상청 제공

Today News

전체기사 보기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제조부문 계열사 현장경영

지난 18일, 여수 남해화학서 원자재 가격급등·금리인상 대응 점검 금융·유통·식품·교육·서비스 부문에 대해서도 현장행보 이어갈 것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지난 18일 전남 여수에 위치한 남해화학 본사에서 진행된 제조부문 계열사 현장경영을 시작으로, 금융, 유통·식품, 교육·서비스 부문 등 계열사 전반에 대한 현장행보를 이어간다. 이날 열린 제조부문 계열사 현장경영에는 남해화학과 농협사료, 농협케미컬, 농우바이오, 상림, 농협아그로, 농협흙사랑, 농협티엠알 등 8개사에서 참석했으며, 이성희 회장은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인한 원자재 가격 급등과 미국 발 금리인상 등 경영환경 변화에 대한 대응상황을 점검하고 현장의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이성희 회장은 원자재 가격 상승에 대비하여 ▲내수비료 원재료의 선제적 확보 ▲사료시장 내 가격인상 견제 역할 수행 ▲농약의 원·부자재 수급관리 등 계열사별 비상경영 계획을 차질 없이 수행해 농업인의 부담을 최소화할 것을 당부하고, 경영혁신을 통한 원가절감에 대해서도 강조했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국제 원재료 가격 상승 등 대외 경제의 불확실성이 장기화되는 가운데, 농업용 자재의 안정적인 공급에 최선을 다하고 농업인 실익증대를 위한 본연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농업인·국민과 ‘함께하는 100년 농협’의 비전을 이루어 가자”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