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6 (수)

  • 흐림동두천 26.5℃
  • 구름많음강릉 26.4℃
  • 흐림서울 27.3℃
  • 대전 22.6℃
  • 대구 19.3℃
  • 천둥번개울산 19.9℃
  • 광주 18.7℃
  • 부산 20.5℃
  • 흐림고창 20.7℃
  • 제주 21.6℃
  • 흐림강화 25.3℃
  • 흐림보은 20.9℃
  • 흐림금산 18.4℃
  • 흐림강진군 19.4℃
  • 흐림경주시 19.8℃
  • 흐림거제 20.4℃
기상청 제공

농약

팜한농, 테라도 ‘대한민국 신기술혁신상’ 수상

빠르고 안전한 신물질 제초제 개발 인정
기술·제품·서비스를 혁신한 기업에 수여

팜한농이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한 ‘2019 대한민국 혁신대상’에서 신기술혁신상 대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20년째를 맞이한 대한민국 혁신대상은 기술, 제품, 서비스, 기업경영에서 혁신적인 성과를 이룬 기업에 시상해 신성장 동력 발굴 및 경제성장을 독려함을 목적으로 한다.


지난 20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팜한농은 신물질 비선택성 제초제 ‘테라도’로 신기술혁신상을 수상했다.

 


팜한농은 차별화된 연구개발 성과와 글로벌 사업 경쟁력을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또한 CEO 리더십 아래 품질 혁신 및 글로벌 비즈니스를 강화하고 있다는 점과 고객만족에 최적화된 시스템을 운영하며 R&D에 지속적으로 투자하고 있다는 점도 높게 평가됐다.

 

국내 비선택성 제초제 중 가장 빠른 제초효과를 자랑하는 ‘테라도’는 잡초의 엽록소 생성을 억제하고 활성산소를 발생시켜 세포를 파괴함으로써, 잡초를 빠르고 강력하게 방제한다. 내우성이 강해 비가 내려도 안정적으로 방제효과를 발휘하며, 약효가 강력한 반면 사람과 동물에는 피해가 없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팜한농은 이미 미국, 일본, 중국, 호주 등 29개국에 ‘테라도’ 원제 특허 등록을 완료하고, 28개국에서 합제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 66억 달러 규모로 추산되는 세계 비선택성 제초제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팜한농은 지속적으로 사업 국가를 확대해 2024년에는 약 25개국에서 ‘테라도’ 성분을 함유한 제초제를 출시할 계획이다.


이유진 팜한농 대표는 “10년이 넘는 시간과 많은 공을 들여 개발한 ‘테라도’가 그 우수성을 인정받아 보람과 자부심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고객가치를 담은 최고의 제품과 솔루션 개발에 앞장서, 인류의 삶을 풍요롭게 하는 글로벌 그린바이오 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수상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