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1 (토)

  • 맑음동두천 18.5℃
  • 맑음강릉 17.0℃
  • 맑음서울 18.9℃
  • 맑음대전 19.7℃
  • 맑음대구 20.9℃
  • 구름조금울산 16.9℃
  • 구름조금광주 19.2℃
  • 구름많음부산 18.4℃
  • 구름조금고창 14.2℃
  • 구름많음제주 17.3℃
  • 맑음강화 12.4℃
  • 맑음보은 16.9℃
  • 맑음금산 15.9℃
  • 구름조금강진군 16.2℃
  • 맑음경주시 15.5℃
  • 구름많음거제 16.3℃
기상청 제공

농업 뉴스

고랭지 배추·무, 대파도 재해보험 가입하세요

강원도, 전남 일부지역 시범사업 실시

농림축산식품부는 429일부터 NH농협손해보험과 지역농협 등을 통해 고랭지 배추·, 대파 농작물재해보험 시범사업을 실시한다.


최근 폭염·집중호우 등으로 노지채소에 대한 보험 수요가 커지면서 올해 배추··호박·당근·파 등 노지채소 중심으로 농작물재해보험 품목을 신규도입하며, 품목별 재배시기에 맞춰 주산지 중심으로 보험상품을 판매한다.


이번에 판매하는 고랭지 배추·, 대파 농작물재해보험은 자연재해(태풍, 우박, 가뭄, 집중호우 등), 야생동물, 화재로 인해 생산량이 감소할 경우 보험금을 지급한다.


고랭지 배추는 5개 시·(강원 강릉·삼척·정선·태백·평창)에서 621일까지, 고랭지 무는 4개 시·(강원 강릉·정선·평창·홍천)에서 628일까지, 대파는 2개 시·(전남 진도신안)에서 531일까지 판매한다. 올해 시범사업 결과를 바탕으로 사업지역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월동 배추·무와 쪽파·실파도 하반기 일부지역에서 보험 상품을 판매한다. 정부는 보험가입 농가에 대해 보험료의 50%를 국비로 지원하며, 지자체가 재정여건에 따라 20~30% 추가 지원하므로 농가는 보험료의 일부만 부담하면 가입이 가능하다.


지난해에는 277000 농가가 농작물재해보험에 가입, 이상저온·폭염·태풍 등으로 농작물 피해를 입은 8만 농가가 5842억원의 보험금을 수령해 안정적인 농업경영활동 유지에 큰 도움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