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3 (수)

  • 구름많음동두천 26.6℃
  • 구름조금강릉 31.4℃
  • 서울 27.8℃
  • 구름조금대전 29.1℃
  • 구름조금대구 28.2℃
  • 흐림울산 29.2℃
  • 구름많음광주 28.4℃
  • 구름많음부산 27.5℃
  • 구름많음고창 27.8℃
  • 구름조금제주 29.8℃
  • 구름조금강화 26.3℃
  • 구름조금보은 26.8℃
  • 구름조금금산 27.2℃
  • 구름조금강진군 28.2℃
  • 구름많음경주시 29.7℃
  • 구름많음거제 27.0℃
기상청 제공

글로벌 뉴스

베트남, 화학비료 대신 유기질비료 사용 권장

화학비료 가격 상승과 공급물량 제한 심각
유기질비료 생산·사용 확대방안 마련 하달

베트남 정부가 자국의 농업인들에게 화학비료 대신 유기질비료를 사용하도록 권장하고 있다.


베트남 농업농촌개발부는 최근 국내외 화학비료 가격이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공급이 제한되면서 화학비료 사용량을 줄이는 대신에 유기질비료 사용량을 늘리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비료사용지침’을 발표했다. 


베트남 현지 온라인 매체(Tuoi Tre Online)에 의하면, 베트남 남부지방은 4월 상순부터 새로운 작물재배 시즌에 접어들었고, 북부지방도 모내기철에 접어들면서 전국적으로 비료 수요가 점차 증가하고 있으나 화학비료 가격 상승과 공급 제한 등으로 인해 농업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 

 


베트남 농업농촌개발부는 이에 따라 농업인들의 효율적인 비료사용을 위한 유기질비료 생산량 확대와 사용량 증대 방안 마련을 해당 관청에 하달했다. 


베트남은 현재 대부분 지역에서 화학비료 남용으로 인해 생산비 증가와 농산물 경쟁력 저하, 환경오염 등 농업생태계의 불균형을 초래하고 있다. 베트남 농식품부 장관은 이러한 사실에 직면해 시·도 인민위원회에 농업농촌진흥청이 비료의 효율적인 사용방법에 대한 교육과 지역별로 작물생산 조건에 적합한 비율의 유기질비료 생산량 확대를 통해 화학비료를 유기질비료로 대체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도록 지시했다.


베트남 농식품부는 또 농업인들이 화학비료 대신 유기질비료와 기타 천연자원의 사용량을 늘릴 수 있도록 지도할 것을 식물보호국에 요청했다. 
베트남 농식품부는 특히 감사관을 통해 비료의 생산, 사업 및 품질관리에 관한 법률 준수 여부에 대한 검사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