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19 (일)

  • 구름많음동두천 25.8℃
  • 구름조금강릉 23.1℃
  • 구름많음서울 27.9℃
  • 구름조금대전 28.8℃
  • 구름조금대구 26.1℃
  • 맑음울산 23.6℃
  • 맑음광주 26.9℃
  • 맑음부산 24.7℃
  • 구름조금고창 24.7℃
  • 구름많음제주 28.7℃
  • 흐림강화 24.0℃
  • 구름조금보은 23.5℃
  • 구름조금금산 26.0℃
  • 구름조금강진군 24.3℃
  • 구름조금경주시 21.6℃
  • 맑음거제 22.9℃
기상청 제공

농업 뉴스

농식품 모태펀드, 하반기 300억원 더 조성한다

세컨더리펀드 200억원, 6차산업펀드 100억원 추가

농식품부는 올해 하반기에 300억원 규모의 농식품 모태펀드(농식품경영체에 대한 투자를 목적으로 하는 조합·회사에 출자하기 위해 정부재정이나 기금 등으로 조성한 펀드)를 추가 조성하고, 농식품 경영체에 대한 투자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300억원 가운데 200억원은 세컨더리펀드로 신규 조성하고, 100억원은 6차산업화펀드로 조성할 계획이다. 



세컨더리펀드는 벤처캐피탈 등 기존 펀드가 보유한 투자기업의 지분을 매입해 수익을 내는 펀드다. 벤처투자 시장의 투자금은 주로 상환 또는 기업공개(IPO)를 통하여 회수하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투자 운용사 입장에서는 세컨더리펀드 도입을 통해 자산 유동성을 확보하게 됨으로써 농식품 경영체에 대한 새로운 투자가 가능하게 된다.

따라서 농식품 분야에 200억원 규모의 세컨더리펀드를 신규 도입시, 농식품 기업들의 투자 상환 부담을 해소하고 장기적 관점에서 투자 자금을 안정적으로 운영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농식품분야의 세컨더리펀드는 기존의 농식품 투자조합이 보유한 지분 뿐 아니라 창업투자조합, 한국벤처투자조합, 신기술사업투자조합, 사모펀드(PEF) 등 다른 투자조합들이 보유한 농식품 경영체의 지분 인수도 허용하여 농식품 투자 회수 및 재투자 촉진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6차산업펀드는 농업 생산과 가공, 관광 등 2·3차 산업을 융복합하여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농식품 경영체에 투자하는 펀드다. 이미 2013년부터 매년 100억원씩 총 500억원 규모로 조성되어 있으며, 투자금의 60%이상을 6차산업 경영체에 투자하도록 설계되었다.

정부는 올해 상반기 공모를 통해 이미 조성한 농식품 펀드(425억원)는 운용사 선정을 완료하고 7월 말부터 본격적인 투자가 추진될 수 있도록 헸다.

이 가운데 농식품벤처펀드(125억원 규모)는 미시간벤처캐피탈㈜이 투자 운용사로 선정되었으며, 스마트팜 등 초기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투자가 이루어질 예정이다.

또 모태펀드, 지자체, 민간 매칭으로 해당 지자체에 소재하는 농식품 경영체에 투자하는 지역특성화펀드(100억원 규모)는 AJ 캐피탈파트너스㈜와 ㈜이수창업투자가 공동 운용사로 선정되어 경기도 내 유망 농식품 경영체를 대상으로 집중 투자하게 된다. 출자비율은 모태펀드 40억원, 경기도 30억원, 민간 30억원으로 구성됐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농식품 모태펀드의 확충을 통해 농식품분야의 창업 등 다양한 투자 수요를 반영한 펀드 개발과 농식품 벤처펀드 확대 조성 등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정부는 지난 7월 16일 2018년 2차 운용사 모집을 공고했으며 운용사 선정 결과는 9월말에 공개된다. 운용사 선정절차 등에 대해서는 농업정책보험금융원(전화 02-3775-6772, 홈페이지 www.apfs.kr)에서 자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