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9 (일)

  • 구름조금동두천 16.2℃
  • 구름조금강릉 19.0℃
  • 구름많음서울 19.5℃
  • 맑음대전 19.5℃
  • 대구 18.8℃
  • 울산 18.4℃
  • 구름많음광주 19.9℃
  • 부산 18.5℃
  • 구름많음고창 20.8℃
  • 박무제주 19.8℃
  • 구름많음강화 15.4℃
  • 구름조금보은 16.8℃
  • 구름조금금산 17.6℃
  • 흐림강진군 20.2℃
  • 흐림경주시 19.0℃
  • 흐림거제 18.5℃
기상청 제공

Today News

올해 쌀 생산량 370만2000톤···전년비 6만2000톤↓

통계청, 14일 2023년도 쌀 생산량 발표
재배면적 감소로 전년 대비 1.6% 줄어
10a당 생산량은 523kg으로 1.0% 늘어
강원 4.0%↑ 전북 6.3%↓ 대조 이루어

올해 벼 재배면적이 역대 최소를 기록하면서 쌀 생산량이 지난해보다 1.6% 줄어든 370만2000톤으로 최종 집계됐다. 전년보다 6만2000톤 줄어들었다.


통계청이 이달 14일 발표한 ‘2023년 쌀 생산량 조사 결과’에 따르면, 올해 쌀 생산량은 전년도 376만4000톤에 비해 1.6% 줄어든 370만2000톤으로 집계됐다.

 

 
전략작물직불제 및 논타작물재배지원사업(지자체) 등 쌀 수급균형을 위한 적정생산 정책 추진 등으로 재배면적이 감소한데 따른 것으로 분석됐다. 재배면적은 70만8012ha로 전년의 72만7054ha보다 2.6% 감소해 1975년 관련 통계 작성 이후 가장 작은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10a(아르, 100㎡)당 생산량은 523kg으로 전년의 518kg보다 1.0% 증가했다. 분얼기(가지치는 시기)에 내린 집중호우 영향으로 포기당 이삭수가 지난해 20.9개에서 올해는 20.7개로 0.2개 감소하였으나, 벼 낟알이 형성되는 시기(유수형성·수잉기, 출수·개화기, 7월~8월)에 일조시간 증가 등 기상 여건이 양호해 1㎡당 완전 낟알 수가 작년 2만9417개에서 올해 2만9639개로 222개 증가함으로써 소폭의 증가세를 보였다. 

 


이에 따라 지난해에는 쌀값 폭락을 막기 위해 정부가 공공비축미를 비롯해 총 90만 톤을 격리한 바 있으나, 올해는 정부의 쌀 시장격리가 없을 것이라는 전망이 대체로 힘을 얻고 있다. 


한편, 전국 시도별 쌀 생산량은 전남(73만7000톤), 충남(72만7000톤), 전북(58만2000톤) 순으로 높았으나 전북은 생산량이 전년대비 6.3% 감소해 전국에서 가장 큰 폭의 감소세를 보인 반면 강원은 4.0% 증가해 가장 큰 폭의 증가세를 보여 대조를 이루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