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4 (일)

  • 구름많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4.6℃
  • 맑음서울 -1.3℃
  • 흐림대전 3.1℃
  • 흐림대구 6.2℃
  • 흐림울산 6.8℃
  • 구름많음광주 6.9℃
  • 흐림부산 7.6℃
  • 흐림고창 5.5℃
  • 제주 10.5℃
  • 구름많음강화 -2.2℃
  • 흐림보은 2.5℃
  • 흐림금산 3.6℃
  • 흐림강진군 8.0℃
  • 흐림경주시 5.2℃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농협

농협 창립 61주년…다시 활기찬 농촌 구현에 최선

농촌 활력화, 농업의 미래 핵심 산업화, ESG경영으로 100년 농협 구현 지향

 

농협중앙회는 창립 61주년(8월 15일)을 앞둔 이달 11일 서울 중구 본관에서 ‘다시 활기찬 농촌, 농협이 함께 합니다’를 주제로 창립기념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서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윤석열 대통령의 축사를 대독했으며,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병훈 위원장과 홍문표, 신정훈, 안호영, 위성곤, 최춘식, 이원택 국회의원 등 농해수위원, 유관기관 및 농업인·여성·소비자단체장, 전임 회장단 등 내외빈들이 참석해 축하와 격려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또한 농업·농촌 및 농협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수상의 영예를 안은 농업인과 농협 임직원에 대해서는 정부 훈·포장(16점)과 농협중앙회장 표창(30점) 등으로 시상했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농협은 1961년 창립 이후 농업·농촌 발전과 농업인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본연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면서 시대적 요구와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해 왔다”고 회고했다.


이 회장은 또 “2020년부터 유통 및 디지털 혁신으로 새로운 100년 농협의 토대를 구축하고 있다”며 “올해는 국제 원자재가격 상승에 따른 농업인과 국민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3600억원 규모의 따뜻한 동행사업을 실시하는 등 사회적 책임 이행에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회장은 그러나 급격한 고령화와 영농비용 상승 등 현재 농업·농촌을 둘러싼 환경변화가 엄중한 상황이라며, 이를 극복하기 위해 ▶활기차고 살기 좋은 농촌을 만들기 위한 100년 농촌운동 추진 ▶농업이 미래 핵심 산업이 되도록 혁신의 마중물이 되는 농협의 역할 강화 ▶ESG경영으로 지속가능한 100년 농협 구현 등의 세 가지 방향을 제시하면서 농협과 농업인이 함께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회장은 특히 “지난 61년간 농협을 믿고 응원해 주신 농업인·국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농업이 대우받고, 농촌이 희망이며, 농업인이 존경받는 ‘함께하는 100년 농협 구현’을 위해 12만 임직원과 함께 온힘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농협은 지난 7월 26일 농촌 소멸이라는 국가적 위기 극복에 동참하고 활기찬 농촌을 만들기 위해 ▶활기찬 농촌 ▶튼튼한 농업 ▶잘사는 농민 ▶신뢰받는 농협 구현 등의 역할 강화방안을 발표했으며, 세부계획을 수립해 전사적인 역량을 결집해 나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