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7 (토)

  • 맑음동두천 9.7℃
  • 구름많음강릉 4.6℃
  • 구름많음서울 11.3℃
  • 구름많음대전 8.2℃
  • 구름조금대구 5.9℃
  • 구름많음울산 6.1℃
  • 흐림광주 10.1℃
  • 구름많음부산 6.3℃
  • 흐림고창 8.9℃
  • 흐림제주 10.9℃
  • 맑음강화 7.3℃
  • 구름많음보은 5.9℃
  • 구름많음금산 7.1℃
  • 흐림강진군 8.4℃
  • 맑음경주시 5.6℃
  • 구름많음거제 7.2℃
기상청 제공

농약

2021년 농협계통농약 정기신청 7090억원

지난해(6694억)보다 396억(5.9%↑) 증가
농켐 크게 줄고 경농·아다마·한얼 급신장
농협계통 농약사업 최초 7천억원대 기록
자체구매실적(추정) 더하면 8천억원 육박
작년 사업실적 7477억…전년대비 5.7%↑

2021년 농협 계통농약 정기신청금액이 사상 처음으로 7000억원대를 넘어섰다. 농협 경제지주가 지난달 29일 마감한 ‘2021년 계통농약 정기신청 결과’에 의하면 계통참여 14개 업체의 신청금액과 아리품목 신청금액을 합해 총 7090억원으로 최종 집계됐다. 지난해 신청금액 6694억원과 비교해 396억원(5.9%)이 늘었다. 또한 2020년 계통농약 사업실적은 7477억원으로 2019년 대비 406억원(5.7%)이 증가했다.


그동안 농협의 계통농약사업은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여 왔다. 신청금액 기준으로 지난 2013 5388억원에서 2014 5854억원, 2015 5857억원, 2016 6146억원, 2017 6204억원에 이어 2018년에도 6559억원으로 신장됐다. 다만 2019년에는 계통농약 가격의 대폭 인하 등의 영향으로 전년대비 138억원이 줄어든 6421억원을 기록했으나, 다시 2020년에 6694억원으로 급반등 했다. 여기에 2021년 들어 계통농약 정기신청 유사 이래 처음으로 7000억원대를 넘어선 7090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올해 처음으로 7000억원대를 넘어선 계통농약 정기신청금액은 농협 지역본부 등의 자체구매실적(2020 905억원)을 반영하지 않은 금액이라는 점에서 의미를 달리하고 있다. 물론 연초의 계통농약 정기신청금액에는 ‘허수’가 더해질 수 있다고들 하지만, 반대로 계통농약의 연중 추가발주와 자체구매실적 등을 고려하면 올해 말 계통농약 사업실적은 정기신청보다 늘어날 것으로 예측되는 만큼 국내 농약시장의 중요한 변곡점이 될 수도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실제로도 2020년 정기신청금액은 6694억원이었으나 계통농약 사업실적은 7477억원(자체구매실적 포함)으로 783억원(10.5%)이 증가했다.


2020년 국내 농약시장 규모는 주요 8개 농약회사의 매출총액(추정치) 13205억원에 마이너회사 매출 추정치 1520억원(전체의 11.5% 가량)을 더하면 대략 14725억원으로 추산할 수 있다. 여기에 2020년 농협계통농약 사업실적 7477억원(지역본부 실적 포함)을 단순대입하면 대략 농약시장 전체매출의 51%를 차지하는 셈이다.


그러나 2021년 계통농약 정기신청금액 7090억원에다 지난해 수준의 지역본부 자체구매실적(2020 905억원)을 더하면 올해 농협계통농약 사업실적 추정치는 7995억원에 달해 농약시장 전체규모(2020년 추정 14725억원) 대비 55%선에 육박하는 등 농협계통 농약사업이 시작된 이래 처음으로 8000억원대를 기록할 수도 있다는 다소 성급한 전망이 나오고 있다.


계통참여 업체별 정기신청금액[]은 △농협케미컬이 2161억원으로 전체의 30.5%를 점유했으나 지난해(2358억원)와 비교해서는 197억원(-8.4%)이 줄었다. 다음으로 △팜한농은 전년(1571억원)대비 203억원이 늘어난 1774억원으로 25.0%의 점유율을 기록했다. 이어 △경농 955억원(13.5%) △동방아그로 746억원(10.5%) △한국삼공 529억원(7.5%) △바이엘 256억원(3.6%) △신젠타 347억원(4.9%) △아다마 97억원(1.4%) △인바이오 59억원(0.8%) △한얼싸이언스 41억원(0.6%) 순으로 집계됐다. 순수아리품목 신청금액은 120억원으로 지난해(166억원)보다 46억원이 줄어들면서 점유율(1.7%)도 낮아졌다.


   [] 2021년 계통농약 정기신청 결과                                                                                                     (단위 : 억원, %)

구분

업체명

2020

2021

신청(A)

점유비

신청(B)

증감(B-A)

성장률(B/A)

점유비

1

농협케미컬

2,358

35.2%

2,161

197

-8.4%

30.5%

2

팜한농

1,571

23.5%

1,774

203

12.9%

25.0%

3

경농

785

11.7%

955

170

21.7%

13.5%

4

동방아그로

650

9.7%

746

97

14.9%

10.5%

5

한국삼공

488

7.3%

529

41

8.3%

7.5%

6

바이엘

257

3.8%

256

1

-0.6%

3.6%

7

신젠타

266

4.0%

347

80

30.1%

4.9%

8

아다마

67

1.0%

97

31

46.2%

1.4%

9

인바이오

51

0.8%

59

8

16.5%

0.8%

10

한얼싸이언스

30

0.4%

41

11

35.2%

0.6%

11

대유

1

0.0%

1

0

16.7%

0.0%

12

새한농

2

0.0%

1

0

-26.2%

0.0%

13

KC생명과학

2

0.0%

0

2

-90.6%

0.0%

14

UPL

-

0.0%

3

3

 

0.0%

15

순수아리

166

2.5%

120

46

-28.0%

1.7%

6,694

100%

7,090

396

5.9%

100%

    *2021. 1. 29. 마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