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9 (화)

  • 흐림동두천 -13.6℃
  • 구름조금강릉 -7.8℃
  • 맑음서울 -11.4℃
  • 맑음대전 -9.2℃
  • 맑음대구 -6.1℃
  • 맑음울산 -5.7℃
  • 맑음광주 -4.6℃
  • 맑음부산 -3.8℃
  • 맑음고창 -5.6℃
  • 맑음제주 2.5℃
  • 맑음강화 -13.3℃
  • 맑음보은 -13.0℃
  • 맑음금산 -10.2℃
  • 맑음강진군 -2.8℃
  • 맑음경주시 -5.8℃
  • 맑음거제 -2.7℃
기상청 제공

농약

지난해 농약회사 매출 6.5% 증가…수익은? ‘글쎄’

지난해말 매출총액(잠정치) 1조3205억원
목표대비 97.3% 달성…금액 865억 순증
농협계통 7442억…전년 대비 6% 늘어나
농협지역본부 자체구매 905억…5% 증가

2020년 한해 주요 농약회사 매출은 6.5%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또 농협계통농약은 총 7441억5000만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6.0% 증가했다. 하지만 농약회사들의 수익률은 해를 거듭할수록 열악해지면서 매출 증가율을 따라가지 못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농약 원제사와 제조회사를 통해 집계한 주요 8개 농약회사의 2020년 한해(1~12월) 매출규모는 1조3205억원으로 추정됐다. 지난해의 1조2340억원과 비교해 865억원(6.5%) 가량 늘었다.[표] 또한 농협 계통구매농약 매출은 7441억5000만원(Minor회사 포함)으로 전년대비 6.0%(7027억2600만원)가 증가했다.



농약회사별로는 △팜한농이 2019년(3088억원)보다 356억원(11.5%)이 늘어난 3444억원의 매출을 기록했으며 △농협케미컬은 전년(2404억원) 대비 224억원(9.3%)이 증가한 2628억원(아리품목 154억원 포함)의 매출로 한해를 마감했다.


또 △경농은 지난해 매출(1821억원)보다 104억원(5.7%)이 많은 1925억원을 기록했으며 △동방아그로는 지난해(1480억원)보다 71억원(4.8%)이 늘어난 1551억원 △한국삼공은 전년(1378억원) 대비 20억원(1.5%)이 증가한 1398억원 △신젠타코리아는 지난해의 974억원보다 23억원(2.4%)이 증가한 997억원(특수판매 120억원 미포함)의 매출실적을 보였으며 △성보화학은 전년(467억원) 대비 98억원(21.0%)이 늘어난 565억원의 매출을 기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하지만 △바이엘크롭사이언스는 지난해(728억원) 보다 31억원(▽4.3%)이 모자란 697억원의  매출을 올리는데 그쳤다.


지난해 농약회사별 시장점유율(M/S)을 보면 △팜한농이 26.1%로 여전히 선두자리를 차지했으며, 뒤이어 △농협케미컬 19.9% △경농 14.6% △동방아그로 11.7% △한국삼공 10.6% △신젠타코리아 7.5% △바이엘 5.3% △성보화학 4.3% 순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농협경제지주가 지난해 11월말로 마감한 ‘2020년 계통구매농약 사업실적’에 따르면 농협은 총 7441억5000만원(지역본부 자체구매 및 Minor회사 매출 포함)의 농약구매실적을 보였다. 2019년 사업실적(7023억3000만원)과 비교해서는 420여억원(6.0%)이 증가했다.


농약회사별로는 △농협케미컬의 경우 전년(1826억3400만원) 보다 4.4% 증가한 1907억4400만원(M/S 29.2%)을 기록했으며 △팜한농은 전년(1467억6800만원) 대비 9.3% 늘어난 1571억4600만원(M/S 21.9%)어치를 농협 계통조직에 공급했다. 또한 △경농은 지난해(694억1600만원)보다 4.9% 증가한 728억2400만원(M/S 11.1%) △동방아그로는 전년(504억200만원) 대비 19.0% 늘어난 599억6900만원(M/S 9.2%) △한국삼공은 전년(579억2000만원)보다 줄어든(▽2.5%) 564억3900만원(M/S 8.6%) △신젠타는 지난해(285억7100만원)보다 17.2% 늘어난 334억7200만원(M/S 5.1%) △바이엘은 전년 동기(344억9500만원) 대비 크게 줄어든(▽14.7%) 294억3600만원(M/S 4.5%)의 실적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들 주요 7개 농약회사들의 2019년 기준 농협계통구매농약 매출총액은 6033억1300만원으로 농협계통 전체 매출(지역본부 제외)의 92.3%를 점유했다.


이외에 △아다마코리아 77억1700만원(M/S 1.2%) △인바이오 53억8200만원(M/S 0.8%) △한얼싸이언스 35억5600만원(M/S 0.5%)을 비롯한 △새한농 1억5000만원 △대유 1억4300만원  등과 기타(아리품목 포함) 334억100만원을 합한 마이너회사들의 농협계통 매출총액은 503억5100만원으로 집계됐다. 아울러 농협지역본부 등의 자체구매 실적도 904억8600만원으로 전년(861억4800만원)보다 5.0%가 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