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8 (토)

  • 구름많음동두천 26.0℃
  • 구름많음강릉 21.7℃
  • 구름많음서울 27.4℃
  • 구름많음대전 26.6℃
  • 구름많음대구 26.1℃
  • 구름많음울산 21.1℃
  • 흐림광주 24.1℃
  • 구름많음부산 21.8℃
  • 흐림고창 23.1℃
  • 흐림제주 20.9℃
  • 구름많음강화 24.0℃
  • 구름많음보은 25.9℃
  • 구름많음금산 25.5℃
  • 구름많음강진군 23.6℃
  • 구름많음경주시 23.7℃
  • 구름조금거제 23.2℃
기상청 제공

농약

고랭지 감자밭, 진딧물 방제 철저히

5월 평균기온 높아 발생량 증가추세

농촌진흥청은 진딧물 발생이 늘면서 강원도 고랭지 씨감자 채종포에 피해가 우려된다며 철저한 방제를 당부했다.


씨감자에 바이러스를 옮기는 진딧물은 5월 중순부터 6월 초께 집중적으로 나타나 피해를 입힌다.

 

지난달부터 이달 중순까지 대관령에서 잡힌 진딧물은 533마리로, 최근 10년 간 평균치인 370마리보다 44% 많다. 진딧물은 기온이 높고 비가 적게 내릴수록 많이 발생한다. 이달 평균 기온은 20.8℃로, 평년보다 4℃가량 높았던 것도 원인으로 분석된다.


6월 초까지 고랭지 씨감자 재배 농가는 약제 방제를 해야 효과를 볼 수 있다. 진딧물은 잎 아랫면에서 즙을 빨아먹으며 살기 때문에 잎의 아랫면까지 충분한 양을 뿌려준다.


이때 ‘작물보호제 지침서’에 따라 반드시 등록된 약제를 사용해야 한다. 약제 관련 내용은 농촌진흥청 농약정보서비스(http://pis.rda.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구본철 농진청 국립식량과학원 고령지농업연구소장은 “6월 초 이후에는 진딧물의 증식 속도가 빨라져 큰 피해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올바른 방법으로 제때 방제해야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