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3 (수)

  • 흐림동두천 13.8℃
  • 흐림강릉 16.0℃
  • 흐림서울 17.0℃
  • 대전 17.4℃
  • 흐림대구 17.4℃
  • 울산 17.7℃
  • 흐림광주 17.3℃
  • 부산 16.9℃
  • 흐림고창 15.6℃
  • 흐림제주 19.8℃
  • 흐림강화 15.0℃
  • 흐림보은 15.2℃
  • 흐림금산 14.3℃
  • 구름많음강진군 15.2℃
  • 흐림경주시 15.8℃
  • 흐림거제 17.7℃
기상청 제공

심층기획

전체기사 보기

여성농업인, 농업기계화 첨병 되나

농촌 핵심인력으로 부상한 여성농업인 농진청, 여성친화농기계 9만3234대 보급 밭농업기계화 정책 일환으로 중점 추진 여성 농기계교육 병행해야 기계화 가속 채소·과채 파종·정식기와 수확기 집중개발 10개 밭작물 전과정 기계화 추진과 연계

한국의 농업인 비중이 여성화 되고 있다는 평가가 있다. 여성이 농촌 핵심인력으로 떠오르고 있는 것이다. 최근 10년의 통계를 보면 여성농업인의 비중은 51%로 지속되고 있지만 농촌의 고령화 등으로 여성농업인의 비율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농업 현장에서 여성농업인의 농작업도 점차 고도화될 것이라는 예상이 나온다. 농림축산식품부가 농업기계화의 주요정책으로 추진하고 있는 밭농업기계화사업을 통해 밭농업기계화에 속력이 붙으면 밭농업의 주요인력인 여성농업인의 기계 이용 농작업이 보편화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농식품부는 현 60% 정도의 밭농업기계화율을 2021년 70%까지 올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제8차 농업기계화 기본계획(2017~2021년)에 따른 올 농업기계화 시행계획에서는, 원활한 밭농업기계화를 위해 여성·고령자 친화형 농기계 부품 품질과 성능개선을 중점 추진하고 여성·고령자 수요를 반영한 농기계 개발을 한다는 세부계획을 제시했다. 농진청, 여성 조작 쉬운 소형·경량·자동화 농기계 개발 ‘여성친화형 농기계 개발’을 위한 노력은 농촌진흥청에서 지속적으로 해오고 있다. 최근 5년간(’14~’18) 여성친화형 농기계 및 편이장비 29종을 개발해 9만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