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8 (토)

  • 구름많음동두천 19.1℃
  • 구름많음강릉 19.7℃
  • 박무서울 20.5℃
  • 구름많음대전 22.0℃
  • 대구 19.8℃
  • 울산 18.9℃
  • 광주 20.4℃
  • 부산 19.9℃
  • 흐림고창 22.4℃
  • 흐림제주 21.6℃
  • 구름많음강화 21.2℃
  • 흐림보은 19.6℃
  • 흐림금산 19.1℃
  • 흐림강진군 20.3℃
  • 흐림경주시 19.8℃
  • 흐림거제 18.8℃
기상청 제공

정책

거점 스마트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 구축 워크숍

농식품부, 2027년까지 주산지 거점 APC 100개소 구축
워크숍 논의 바탕으로 ‘스마트 APC 광역화 계획’ 수립
산지 유통구조 디지털로 전환 규모화, 농촌 부가가치 창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는 5월 22일부터 1박 2일간 거점 스마트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 구축을 위한 토론회(워크숍)를 개최한다.

 

이번 워크숍은 윤석열 정부의 국정과제이자 지난 1월 10일 정부가 발표한 농산물 유통구조 선진화 방안의 하나인 스마트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 구축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정부·지자체·농협 등 관계기관의 역할과 구체적인 실행계획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부와 지자체, 유관기관,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 등의 임직원 200여명이 워크숍에 참석한다.

 

이번 워크숍에서 농식품부는 거점 스마트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 구축방안과 온라인도매시장 개설, 주산지제도 등 정부 정책을 설명하고 이에 대한 현장 의견을 수렴하고 개선방안을 논의한다. 농식품부는 워크숍에서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6월말까지 ‘스마트 APC 광역화 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2027년까지 거점 스마트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 100개소를 구축하여 산지 유통체계를 디지털로 전환하고 규모화 한다는 방침이다.

 

김종구 농식품부 유통소비정책관은 “이번 워크숍을 계기로 관계기관과 적극 협력해 거점 스마트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를 구축하고 이를 통해 산지 유통구조를 디지털로 전환하고 규모화하여 농촌에서 부가가치가 창출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한편 “농산물 온라인도매시장을 설립해 유통구조를 효율화 하고 소비자가 원하는 상품을 연중 안정적으로 대량 공급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