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1 (목)

  • 흐림동두천 22.1℃
  • 흐림강릉 24.4℃
  • 서울 23.7℃
  • 흐림대전 25.6℃
  • 흐림대구 25.6℃
  • 흐림울산 27.9℃
  • 광주 26.0℃
  • 흐림부산 27.3℃
  • 흐림고창 26.2℃
  • 흐림제주 28.4℃
  • 흐림강화 21.8℃
  • 흐림보은 23.6℃
  • 흐림금산 26.3℃
  • 흐림강진군 27.5℃
  • 흐림경주시 25.5℃
  • 흐림거제 26.7℃
기상청 제공

정책

양파 비축물량 조기 방출…정부 수급대책 마련

정황근 농식품부 장관, 전남 무안 양파 주산지 출하상황 점검
6월 27일부터 정부 비축물량 시장에 조기 공급…가격 안정화

 

정부가 양파 수급 안정을 위해 이달 27일부터 비축물량을 시장에 내놓는다.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이달 23일 전남 무안군 소재 전남서남부채소농협이 운영하는 산지유통센터를 방문해 양파 출하상황을 점검하고, 6월 27일부터 정부 비축물량 중 일부를 시장에 조기 공급하겠다고 밝혔다.


정 장관은 이날 “중만생종 양파는 6월경 수확해 내년 3월경까지 소비해야 하는데, 올해는 생산 감소와 품질 저하로 수확기인 현재 가격이 전·평년보다 80% 이상 높은 상황”이라며 “정부가 양파 수급 안정대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농식품부는 그 일환으로 하반기 수급 불안에 대비해 양파 2만톤 내외를 비축할 예정으로 현재 9200톤 비축했으며, 다음 달까지 비축을 완료할 계획이다. 특히 최근의 수급 불안에 대응하기 위해 이달 27일부터 비축물량 중 일부를 시장에 조기 공급하기로 했다.


정 장관은 “양파가 수확기부터 가격이 높게 형성되면 오히려 양파의 생산과 소비기반이 위축될 우려가 있는 만큼 양파가격이 적정한 수준에서 관리될 필요가 있다”라며 “농협 등 산지에서도 출하량 확대, 정부 비축 참여 등에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 장관은 아울러 “전남지역은 우리나라 양파 주산지이고 무안은 전국 최대 생산지인 만큼 무안지역 농협들이 양파 수급·산업 발전에 큰 역할을 해줄 것을 기대한다”며 “정부도 채소가격안정제 확대, 양파 기계화 촉진 등을 통해 적극 뒷받침 하겠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