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7 (토)

  • 맑음동두천 -0.6℃
  • 맑음강릉 5.2℃
  • 맑음서울 1.9℃
  • 맑음대전 3.7℃
  • 맑음대구 5.1℃
  • 맑음울산 6.5℃
  • 맑음광주 5.6℃
  • 맑음부산 7.2℃
  • 맑음고창 2.0℃
  • 맑음제주 11.0℃
  • 맑음강화 1.0℃
  • 맑음보은 1.7℃
  • 맑음금산 1.8℃
  • 맑음강진군 2.5℃
  • 맑음경주시 5.1℃
  • 맑음거제 4.7℃
기상청 제공

정책

지능형농장 창업교육생 208명 선발

내달부터 20개월간 이론·실습 교육 제공

농림축산식품부는 미래농업으로 주목받고 있는 ‘지능형농장(스마트팜)’ 청년 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생 208명을 최종 선발했다.


이번 교육생 선발에는 208명 모집 정원에 625명이 지원해 3.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최종 선발된 교육생의 평균 연령은 30.4세로, 남성 신청자 78.4%, 여성 21.6%로 작년과 비슷하다. 교육 희망 품목의 경우는 딸기(47.1%), 토마토(23.1), 멜론(8.2)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경영학, 기계공학 등 농업 전공 이외의 비중이 78.8%로 농업 외 전공 비중이 대폭 증가했다.


최종 선발된 교육생은 지역별 ‘스마트팜 청년창업 보육센터’에서 최대 1년 8개월 동안 교육을 받게 된다. 8월에 사전교육(오리엔테이션)을 거친 후, 교육 신청 시 희망한 지역의 보육센터에서 스마트팜 실습 위주의 장기 교육과정에 참여한다. 8개월간 이론교육과 보육센터 실습장에서 현장실습을 마친 뒤에는 스마트팜 실습농장에서 자기책임 하에 1년간 영농·경영 실습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스마트팜 장기교육과정을 통해 농업과 정보통신기술의 융복합을 이끌어갈 스마트팜 전문 인력 양성과 청년들의 농업·농촌 분야 유입 확대 등의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