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8 (화)

  • 맑음동두천 1.1℃
  • 맑음강릉 6.0℃
  • 맑음서울 -0.2℃
  • 맑음대전 4.0℃
  • 맑음대구 4.9℃
  • 맑음울산 5.5℃
  • 맑음광주 4.2℃
  • 맑음부산 6.9℃
  • 맑음고창 2.3℃
  • 맑음제주 7.3℃
  • 맑음강화 -0.5℃
  • 맑음보은 2.5℃
  • 맑음금산 3.0℃
  • 맑음강진군 5.2℃
  • 맑음경주시 5.0℃
  • 맑음거제 6.7℃
기상청 제공

농기계

‘스마트농업 전문지도사’ 양성 교육

지방농촌진흥기관 공무원 대상 진행

농촌진흥청은 지속가능한 스마트농업의 운영을 위해 2020년 ‘스마트농업 전문지도사’ 양성교육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오는 2월부터 7월까지 열리는 이번 교육은 농업기술원과 시·군농업기술센터 등 지방농촌진흥기관의 공무원 가운데 ‘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시범) 교육장’, ‘과학영농실증시험포’, ‘스마트팜 현장지원센터’, ‘스마트팜 혁신밸리’ 운영 담당자를 대상으로 진행한다.


올해 스마트농업 전문지도사 교육은 기본과정과 심화과정으로 운영한다. 기본과정은 △디지털농업의 기본인 환경과 작물생육 정보계측 기술 △센서(감지기) 관리 및 온실설비 점검 등 현장에서 주로 발생하는 생리장해·병해충 진단 실습 △환경·양액(작물생육에 꼭 필요한 무기양분을 용해시킨 것)제어 △생육환경 데이터 활용 등으로 구성했다.


올해 신설된 심화과정은 2018년과 2019년에 양성한 스마트농업 전문지도사를 대상으로 진행하며, 광역단위 기술지원 활동을 포함해 이론·실습·참여 등으로 진행한다.


농진청은 2018년부터 스마트농업 전문지도사를 양성하고 있으며, 지난해까지 83명의 스마트농업 전문가를 배출했다.

  
스마트농업 전문지도사는 작물의 재배생리와 정보통신기술을 연계한 생육 컨설팅(자문·현장지도), 스마트영농지원시스템을 통한 농업인별 맞춤지도 등 디지털농업 확산을 위해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