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8 (토)

  • 구름많음동두천 25.0℃
  • 구름많음강릉 21.0℃
  • 구름많음서울 26.0℃
  • 구름많음대전 24.5℃
  • 구름많음대구 24.6℃
  • 구름많음울산 21.8℃
  • 구름많음광주 22.6℃
  • 구름많음부산 21.0℃
  • 흐림고창 22.7℃
  • 흐림제주 20.9℃
  • 구름많음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24.8℃
  • 구름많음금산 25.4℃
  • 흐림강진군 21.7℃
  • 구름많음경주시 21.7℃
  • 구름많음거제 21.8℃
기상청 제공

농기계

여성농업인 지도자와 농작업 사고 예방 교육

농진청, 경남 함안 30 마을 대상 캠페인

농촌진흥청은 농기계 사용이 잦은 농번기를 맞아 안전교육과 안전 반사판 부착을 위한 ‘농작업 사고 예방 캠페인’을 4일 경남 지역 30여 마을에서 펼쳤다. 캠페인에는 경상남도 농업기술원, 함안군, 진주시 여성농민회, 경남농업안전보건센터 관계자들이 참여했다.


농진청은 농업인 안전재해 예방사업을 법적으로 위임받아 농업인안전보건팀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 농작업안전보건기사 국가 자격증을 신설하고 전문인력 확보에 힘쓰고 있다.


올해 3년째인 농작업 사고 예방 캠페인은 농협과의 업무 협약에 따라 마련됐다. 지금까지 2000여 명이 교육을 받고 안전 반사판을 부착했으며, 효용도 98%, 만족도 97%라는 응답과 함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날 농작업 사고 예방 교육은 국립농업과학원과 경상남도 농업기술원의 강사 교육을 이수한 제미애 진주시 여성농민회 회장이 맡았다. 제 회장은 “여성농업인 지도자로 지역의 농업인들과 뜻깊은 교육에 참여할 수 있다는 데 자부심과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용범 국립농업과학원 원장은 “농업인의 산업재해 발생률은 일반 산업 근로자보다 높지만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교육과 지원은 여전히 미흡한 수준”이라며 “정부 혁신의 하나로 농촌진흥청도 농업인 재해 예방과 안전보건 관리 기반 구축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