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7 (월)

  • 흐림동두천 17.6℃
  • 흐림강릉 20.3℃
  • 서울 18.9℃
  • 대전 19.9℃
  • 대구 19.8℃
  • 울산 19.2℃
  • 광주 19.7℃
  • 부산 18.7℃
  • 흐림고창 19.2℃
  • 제주 25.0℃
  • 흐림강화 18.5℃
  • 흐림보은 18.8℃
  • 흐림금산 19.7℃
  • 흐림강진군 20.9℃
  • 흐림경주시 19.8℃
  • 흐림거제 19.4℃
기상청 제공

종자

여름고온에도 거뜬~ 아시아종묘 ‘동하무’

재배환경 민감치 않아 농가·상인 호평

해를 거듭할수록 심해지는 무더위로 다가올 여름철 재배에 농가의 고민이 깊어가는 지금, 아시아종묘의 ‘동하무’<사진>가 올해도 농가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동하무는 H형의 미끈한 외형과 뿌리의 빠른 비대로 경제성을 높인 품종이다. 또한 무의 크기가 규격화 된 박스 출하용으로 적합해 많은 농가가 선호하고 있다.


특히 농가에서 가장 호평을 얻고 있는 특성은 오랜 기간 연작으로 인한 위황병에 강하고 폭염, 집중호우, 태풍 등 여름철 기상이변에도 재배환경에 민감하지 않으며 월등한 작황상태를 나타내고 있다는 점이다.


동하무는 합리적인 종자 가격과 맛이 좋은 품종을 최우선으로 해 종자를 선택하는 상인들에게도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상인들은 품종을 선택해 농가에 계약재배를 하는 경우가 많으며, ‘동하무’의 경우 고품질에 합리적인 종자 가격으로 비용절감과 재배 면에서 유리하다는 것이다.


실제 동하무는 국립종자원에서 23개 무 품종을 대상으로 실시한 무 평가회에서 인기품종상을 수상하며 참석자들의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어내기도 했다.


한편, 아시아종묘의 ‘청하무’도 농가의 이목을 끌고 있는데 동하무와 마찬가지로 고온 건조에 강해 여름철 재배에 적합하다. 근형이 H형에 근 비대가 좋고 생리장해가 비교적 안정돼 상품성이 뛰어난 품종이다.